김병장네 실시간 이슈

 

JRF-2(Joint Task Force-2)는 1993년 100여 명의 지원자로 창설된 캐나다군의 특수부대로 이들의 활동은 캐나다 정부에 의해 매우 비밀스럽게 다뤄지고 있습니다. 캐나다 정부는 처음에 JTF-2의 존재조차 부정했었습니다. JTF-2라는 부대가 있다는게 알려진게 2001년 테러와의 전쟁이었습니다.

 

 

40여명의 JTF-2 대원이 아프간 남부에 전개되어 탈레반 요인을 체포한 후에 미군에게 인도하는 사진이 찍혀 파병 한참 뒤인 몇 달 후에 알려졌습니다. 재밌는 건 캐나다 총리조차 JTF-2부대가 아프간에 파병 간 사실을 사진을 통해 알았다고 합니다. 그 이유는 JTF-2가 다국적 특수전 Task Force에 소속되어 항구적 자유작전중 탈레반 요인을 체포/사살하는 임무를 맡았기 때문이었습니다.

 

 

JTF-2는 그동안 아프간과 이라크 등지에서 미군 특수부대와 다수의 합동작전을 성공적으로 이끌어왔으며 아프간내에서 외국 특수전 부대로는 유일하게 미군의 Tier 1 부대들과 합동작전을 펼친 부대입니다. 그리고 미군 특수부대들과 고위급들은 JTF-2의 능력을 굉장히 높이 평가하고 있습니다.

 

 

아프간 파병은 JTF-2라는 부대가 알려진 계기가 되었을 뿐 파병 자체는 1995년에 보스니아전에서 UN 평화유지군을 공격하는 세르비아 저격수들을 찾아 소탕하기 위한 2인 1조 팀들을 다수 파병하였습니다. 특히 캐나다 저격조는 전 세계에서 불과 몇 명만이 호흡을 맞출 수 있는 최고의 기술로 훈련돼 있습니다. 그만큼 캐나다는 뛰어난 저격수들이 많기로 유명합니다.

 

 

2017년에는 JTF-2 소속의 한 저격수가 이라크에서 작전을 수행하던 도중 IS 대원을 3,450m 밖에서 사살하여 8년만에 저격 세계 신기록을 세우기도 하였습니다. 저격에는 맥밀란 TAC-50 저격소총이 사용되었으며 총알이 목표에 맞기까지 10초를 비행했다고 합니다. 그리고 이 기록은  이전 영국군 저격수가 세운 기록과 비교해 거의 1km나 늘어난 것으로 앞으로 10년 동안은 깨지기 힘들것으로 생각됩니다. (참고로 세계 저격수 기록 TOP5 중 3명이 JTF-2 소속)

 

 

JTF-2에 지원하기 위해서는 적어도 2년을 정규군(Regular Force)에서 복무해야 합니다. 그리고 지원 자격이 갖춰지면 첫 평가로 푸쉬업 풀업 밴치프래스 싯업 달리기 등 체력을 평가하는데 총점수제로 적어도 70%를 받아야 합니다.

 

 

만약 모든 평가를 통과하면 온타리오주에 있는 Dwyer Hill Training Centre에서의 7개월 가량 특수전 훈련기간을 거쳐야 합니다. 이 훈련 프로그램은 델타포스의 훈련 프로그램을 본떠 총 4단계로 나눈 것으로 매우 가혹한 강도를 자랑합니다. 높은 수준의 육체적 능력, 지구력, 정신력을 요구합니다.

 

 

현재 캐나다 미디어가 JTF-2에 대해 알아낸 또 다른 사실은 JTF-2는 200명 이상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연간 2억여달러의 예산을 쓰고 타격대 중에서도 공격전문 어썰터Assaulter가 되면 6단위 숫자의 봉급을 받는다고 합니다. 그리고 연방수상의 해외순방이나 정부고위층의 해외 위험지구 방문 때도 이들을 보호하고 캐나다 시민들이 해외에서 납치됐을 때도 출동한다고 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Comment +0

 

1951년 휴전 협상이 진행되면서 공산군과 UN군의 대규모 공세는 멈추었습니다. 그 당시 양측 모두 상대를 궤멸시키기 힘들다는 것을 알고 전선을 유지한 채 휴전을 하기로 암묵적인 동의가 이루어진 것이었습니다. 하지만 전선을 유지한다고 해서 양측의 교전이 멈춘 것은 아니였으며 조금이라도 중요한 영토를 확보하기 위해 치열한 고지쟁탈전이 지속되었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한국전쟁 막바지에 펼쳐진 가장 치열했던 3대 고지전투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


 제9사단 백마부대

  주인이 12번 바뀐 백마고지전투

1952년 10월에 철원 북방의 백마고지(395고지)를 확보하고 있던 국군 9사단이 중공군 내 정예 부대라 불렸던 중공군 38군의 맹렬한 공격을 받고 열흘 동안이나 이를 막아내며 고지를 사수한 전투입니다. 이 전투에서 국군 9사단은 중공군 38군 소속 3개 사단의 연속적인 공격을 받아 이를 물리치는 동안 수천 명의 사상자가 발생했으나, 국군 1포병단의 화력지원과 유엔 공군의 항공근접지원하에 끈질기게 저항하던 중공군 1만여 명을 격멸하고 백마고지를 확보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포격으로 민둥산이 된 백마고지

백마고지 전투는 10일 동안의 전투기간 동안에만 고지의 주인이 무려 12번이나 바뀔 정도로 치열했습니다.

 

 

이 전투에서 한국군과 미군은 21만 9954발, 중공군은 5만 5000발, 총 27만 4954발의 포탄을 쏟아부었습니다. 6.25 전쟁 중 단일 최다 포탄소비 전투이며 6.25 전쟁에서 가장 치열한 전투 중 하나로 기록되어 있습니다.


 제1사단 전진부대

  국군 36vs 중공군 800 베티고지전투

베티고지전투는 중공군의 최후 공세인 7·13공세 당시 중공군 1군단 예하 1사단이 임진강 서안 고양대 부근의 국군1사단 11연대의 전초 베티고지를 공격하자 김만술 소위를 비롯한 소대 병력이 이틀간 백병전을 펼친 끝에 대대 규모의 중공군을 격파한 방어전투입니다. 서부전선의 요충지였던 베티고지는 그 지리적 위치 및 정치적 중요성으로 인해 국군과 중공군 간에 이를 차지하기 위한 전투가 치열했습니다.

 

▲김만술 대위(당시 계급은 소위)

김만술 소위의 소대가 베티고지에 투입되었을 당시에 3개의 봉우리중 중앙과 동쪽은 제 1 보병사단이 사수하는데 성공하였으나 서봉은 중공군에게 빼았긴 상태였습니다. 여기서 사실상 1개 소대로 그 수많은 중공군을 공격하는것은 자살행위에 가까웠으나 김만술 소위는 도박을 걸어보기로 합니다. 바로 기습공격을 감행한 것이었습니다. 항상 공격에 급급했던 중공군은 예측하지 못한 공격에 당황하였고 김만술 소대는 8부 능선을 돌파하여 서봉을 탈환했습니다.

 

 

서봉을 탈환 후에 김만술 대위는 바로 소대원들에게 방어선 구축을 명령하고 19시 30분 중공군은 서봉 재탈환을 위하여 2개 중대로 대대적인 공격을 시작했습니다. 중공군 중대는 야포와 박격포의 지원을 받았으나 김만술 소위는 상부에 포격지원을 요청하였으나 그마저도 포격으로 인해 통신두절이 되어버렸습니다.

 

 

소총과 수류탄으로 대항하던 김만술 대위의 소대는 중공군 2개 중대가 공격해오자 백병전을 통해 방어에 성공하였습니다. 2개 중대가 박살나자 화난 중공군은 2개 대대를 투입하였는데 대략 800명정도 되는 인원이었습니다. 김만술 소위는 소대원들에게 참호에 들어갈것을 명령하였고

상부에는 진지에 계속해서 포격을 요청했습니다. 그리고 김만술 소대는 소총과 수류탄이 모자라자 철모와 야전삽 , 개머리판 손에 닥치는데로 무기가 되는것을 집어서 중공군을 사살했습니다.

 

 

그렇게 시작된 전투는 19시 30분에 시작되어 13시간 동안 새벽 동이 틀때까지 계속되었습니다. 그리고 중공군의 대규모 공격을 4차례 막아내고 승리하였습니다. 비록 소대원 36명중 24명이 전사하였지만 중공군 피해는 전사 314명, 부상 450명, 포로 3명으로 엄청났습니다.


 제7사단 칠성부대

  휴전선을 35km 북상시킨 425고지 전투

화천 425고지 고지전은 정전협정을 불과 일주일여 앞두고 벌어진 마지막 전투입니다. 425고지는 강원도 화천군 북방 철책선 1.2km 앞 비무장지대(DMZ)에 위치하고 있었는데 당시 우리나라의 주요 전력 공급원인 화천댐에 이르는 요충지였습니다. 중공군 135사단은 전략고지인 425고지를 탈취하기 위해 특유의 인해전술을 펼치는 등 맹공을 퍼부었습니다.

 

 

이에 국군 7사단 8연대 1대대 1중대장이었던 김한준 대위는 60밀리미터 박격포를 이용해 1개 중대 병력으로 중공군 1개 대대를 섬멸하였으며 196명 중대원들은 굳건한 의지와 단결로 사흘간에 걸친 최후의 격전에서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이 승리로 국군은 화천댐을 사수하고 휴전선을 38선으로부터 35km나 북상시킬 수 있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Comment +0

 

자동차를 고를 때 가장 중요하게 보는 요소는 연비, 안전, 디자인 그리고 승차감입니다. 승차감은 넓은 의미로 종합적인 쾌적함을 말하기도 하지만 주로 차량의 진동에 대한 느낌을 말합니다. 아무리 자동차 스펙이 좋다고해도 승차감이 나쁘면 좋은 자동차라고 말하기 어렵습니다. 그래서 최근 출시되는 SUV들도 승차감에 신경을 쓰면서 많이 개선되고 있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자동차 승차감을 결정짓는 요소 5 가지에 대해 소개해드리겠습니다.


  서스펜션

서스펜션은 차체의 무게를 지탱하는 스프링 등 차량의 충격흡수시스템을 통칭합니다. 서스펜션의 주된 역할은 노면의 진동이 차체나 탑승자에게 그대로 전달되는 것을 막는 것입니다. 서스펜션을 어떻게 설정하느냐에 따라 승차감의 차이가 크게 달라집니다. 서스펜션을 단단하게 설정하면 코너링이나 노면 접지력에서 뛰어난 성능을 보이지만 노면의 충격을 제대로 흡수하지 못하기 때문에 오래 운전할 경우 허리가 아프고 멀미를 유발하기도 합니다.

 

 

반대로 세스펜션을 무르게 설정하면 저속 주행 시 노면의 충격을 거의 느끼지 못할 정도지만 고속 주행에서는 차체를 지지하는 것이 불안정하여 차가 출렁거리는 현상이 발생합니다. 그리고 만약 노면의 요철을 밟고 지나갔을 때 전달되는 충격량은 적을 수 있지만 진동이 오랫동안 차체에 남아있습니다. 때문에 자신의 운전 성향에 맞게 설정되어있는 차량을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타이어

편한 신발을 신어야 걷기 편한 것처럼 자동차도 꼭 맞는 타이어를 장착해야 승차감이 좋아집니다. 노면에서 발생하는 충격을 1차적으로 걸러주는 장치가 타이어입니다. 타이어는 고무를 주재료로 사용하고 내부는 공기로 가득 채워져 있는데 우리가 느끼는 승차감은 타이어의 사이드월이나 타이어 공기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흔히 타이어 측면 부분을 사이드월이라고 부르는데 사이드월의 높이가 승차감에 큰 영향을 줍니다. 만약 휠 인치업을 할 경우 사이드월은 얇아지고 두꺼워질 수 밖에 없습니다. 그러면 자연스레 노면의 충격이 차량으로 전달되기가 쉬워 승차감은 나빠질 수밖에 없습니다.

 

 

또한 타이어의 공기압이 높을수록 승차감은 나빠집니다. 차량 제조사에서는 이러한 승차감을 고려하기 때문에 적정 공기압을 상대적으로 낮게 설정합니다. 하지만 공기압이 낮으면 타이어의 마모 속도도 빠르고 안전에도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그래서 고속 주행을 많이 하는 차는 높은 공기압을 유지하는 것이 좋고 시내 주행을 주로 하거나 승차감을 중요하게 생각하시는 분이라면 공기압이 조금 낮은 것이 좋습니다.


  시트

불과 20~30년 전만 하더라도 자동차 시트는 그저 단순한 의자의 기능만을 수행할 뿐이었습니다. 현재는 여러 가지 인체공학적 자동차 시트가 개발되어 장거리 주행 시에도 피로를 적게 받고, 고속주행이나 급격한 코너링을 할 때도 안정적인 자세를 유지할 수 있도록 해주는 등 탑승자의 편의를 고려한 특수 목적의 자동차 시트들이 늘어났습니다.

 

 

그래서 최근 단점이 많은 직물 시트는 사라지고 있는 추세이고 급하게 회전을 할 때 운전자의 몸을 안정감 있게 고정해주는 버킷 시트나 가장 편안한 자세를 할 수 있도록 만든 저중력 시트 등이 인기라고 합니다.


 

  엔진과 변속기

자동차 시동만 건 상태에서도 차량의 진동과 소음이 발생하는데 이는 엔진 때문입니다. 엔진의  진동과 소음관리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엔진의 컨디션 유지인데 올바른 교체시기에 엔진오일을 교체해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특히 디젤 차량의 진동과 소음이 심한편이기 때문에 디젤 차량의 경우는 연료 첨가제를 이용한다면 더 좋습니다.

 

 

또한 외부 주차시엔 차량의 냉간샅애가 길어져서 자동차의 진동과 소음이 급격하게 상승하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주차는 가급적 지하주차를 이용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변속기도 마찬가지인데 울컥거리는 등 변속충격이 발생하거나 동력을 매끄럽게 전달하지 못하면 승차감을 해치게 됩니다. 기술적으로 듀얼 클러치 변속기가 앞선 것으로 평가 받고 있음에도 아직 부드러움 측면에서는 자동변속기를 앞서지 못하고 있습니다.


  차체 강성

뛰어난 승차감을 위해서는 차체 강성도 중요합니다. 차체가 튼튼하지 못하면 진동이나 소음을 깔끔하게 처리하지 못하고 그대로 운전자와 탑승자에게 전달됩니다. 차체 강성은 충돌 안정성과 주행성능, 승차감까지 결정합니다. 하지만 무조건 차체 강성을 무조건 단단하게 높여도 외부의 충격을 차체가 흡수하지 못하게 됩니다. 그래서 자동차 회사들은 차체 강성과 다양한 조건을 분석하여 차체 강성의 황금비율을 찾아내는데 많은 시간을 투자하고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Comment +0